헤드라인▽
용인시 기흥구보건소, AI ‧ IoT 기술 접목…건강관리 참여 어르신 모집
혈압‧혈당 체크에서 운동처방까지…스마트폰 하나로!
작성 : 2022년 05월 25일(수) 10:59 가+가-

사진= 기흥구보건소 어르신 건강관리

[신동아방송=박대영 기자]용인시 기흥구보건소가 스마트폰을 통해 비대면으로 혈압이나 혈당 등 건강관리 서비스를 받을 만65세 이상 어르신을 모집한다.

보건소는 AI·IoT 기술을 접목, 스마트폰 하나로 편리하게 건강을 관리하도록 돕는 ‘AI·IoT기반 어르신 건강관리사업’을 추진 중이다.

고혈압과 당뇨병 등으로 관리가 필요한 어르신들에게 스마트폰과 IoT로 연결된 활동량계·체중계·혈압계 등의 디바이스를 제공, 이를 통해 측정된 데이터가 자동으로 건강전문가들에게 전송되는 시스템이다.

보건소 간호사나 영양사, 운동처방사 등이 전송된 자료를 실시간 분석해 제때 약 먹기, 매일 걷기, 충분히 물 마시기 등의 처방을 내린다.

보건소는 지난해 3월부터 시범 운영을 시작해 지금까지 911명의 어르신에게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현재 667명의 어르신이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서비스 신청과 관련해서는 기흥구보건소 건강증진팀(031-324-6921)으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사업에 참여한 한 어르신은 “미션활동이 숙제처럼 느껴졌지만 활동량계를 착용하고 걸어보니 재미가 있어 계속 운동을 하게 된다”며 “운동을 하면서 혈압이 조절돼 많은 도움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지난해 시범사업을 통해 어르신들의 건강이 눈에 띄게 개선되는 효과를 확인했다”며 “앞으로도 첨단 신기술을 접목해 어르신들의 건강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하고 적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대영기자 기사 더보기

dypark@sdatv.co.kr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